TOP

보도자료

대표-소통공간-공지사항-공지사항 상세보기 - , 카테고리, 제목, 내용, 파일, 조회수, 작성일, 작성자등의 정보를 제공합니다.
국산 코로나19 백신 치료제 개발 위한 특단의 지원 촉구
작성자 박찬웅 출처
등록일 2021/06/16
첨부파일 [보도자료]_국산_코로나19_백신_치료제_개발_위한_특단의_지원_촉구.hwp (28 KB)
협회_전경.jpg (80 KB)

국산 코로나19 백신·치료제 개발 위한 특단의 지원 촉구

 

- 협회 이사장단, “자국 백신·치료제 확보는 제약주권의 핵심결의 -

- 국공립병원 등의 초저가 낙찰 행태 근절방안도 마련키로-

 

한국제약바이오협회(회장 원희목)는 국내 제약바이오기업들의 코로나19 백신 및 치료제 개발이 성공적인 흐름을 보이고 있다며 이를 뒷받침하기 위한 특단의 정부 지원이 필요하다고 16일 밝혔다.

 

정부가 경구용 제제로 개발중인 해외 코로나19 치료제의 선구매를 추진하겠다고 나선 것과 관련, 외국산 치료제 등의 도입도 필요하지만 보건안보 차원에서 국산 치료제 및 백신의 신속한 개발이 보다 시급한 우선 과제라는 것이다.

 

협회는 15일 제6차 이사장단 회의를 열어 이같이 의견을 모으고, 국내 산업계가 빠른 시일내 코로나 백신과 치료제 개발에 가시적인 성과를 거둘수 있도록 정부의 전폭적인 지원을 촉구했다.

 

코로나19가 장기화되고 백신 민족주의 등 각국의 자국 우선주의가 강화되는 가운데 제약주권을 확보하기 위해선 국산 백신과 치료제 개발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는 판단에서다.

 

원희목 회장은 국내 제약바이오기업들의 코로나19 치료제와 백신 개발이 상당부분 진척되고 있다면서 백신주권, 제약주권을 지키기 위해서라도 다국적 제약사의 기술이전 등을 추진하는 것과 별개로 국산 치료제 등의 탄생을 위해 정부가 적극적으로 힘을 실어주는 것이 국민 기대에 부응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사장단은 특히 오는 7월쯤 시행될 공중보건 위기대응 의료제품의 개발 촉진 및 긴급 공급을 위한 특별법이 신속심사와 긴급사용승인, 정부 비축 등의 법적 근거를 명기하고 있는 만큼 법 제정 취지의 신속한 성과 도출을 위해선 반드시 구체적인 재정적 뒷받침이 따라야한다고 강조했다.

 

이사장단은 이와 별도로 최근 일산병원을 비롯한 국공립 병원의 의약품 입찰 과정에서 발생한 1원 낙찰 등 초저가 낙찰 사태에 대해 유통질서 문란 및 제약산업 발전을 심각하게 저해하는 비정상적 행태로 규정했다. 참석자들은 의약품 유통질서를 바로잡기 위해선 초저가 낙찰을 반드시 해결해야할 문제라는 점에 공감하며, 협회 유통위원회에서 구체적인 개선방안 마련을 적극 추진키로 결의했다. 이와 함께 초저가 낙찰에 대해 같은 문제의식을 갖고 있는 한국의약품유통협회 등 관련 타 단체와도 긴밀한 협의를 통해 종합적이고 근본적인 해결책을 마련해 나가기로 했다. <>

 



이전글 제약바이오협, 조직문화 구축 실무교육 개최
다음글 제약바이오협, 美약전위원회와 업무협약 체결